초파일에 일박이일 여행기(2002/5/19)

2013.02.09 22:31

방장 조회 수:342

 

초파일에 일박이일 여행기

석가탄신일(5월19일)에 집에 있기 뭐~해서

토요일부터 짐 챙겨 나갔습니다.

민준엄마 조개잡자는 이야기에 혹해서 안면도로 달려갔습니다.

도착하니 해가 벌써 지고 있더군요

민준이와 아이들은 조개껍데기 줍느라고 정신이 없었습니다.

나중에보니 잠바 주머니에 한가득....

공짜 자동차극장에 사기당하고(선전과 상영프로가 완전히 달랐음)

대산으로 달려가서 하룻밤을 보냈습니다.

다음날 다같이 대산 포구 구경하고

저는 바다에서 보석을 주었습니다.

 

배도 고프고, 초파일이고 ....

겸사겸사 밥먹으러 수덕사에 갔습니다. 정말 사람도 많더군요 ...

구석에 자리깔고 배채우고

절구경

민준이와 민지는 배가부른데도 절에서 준 절떡은 꼭 챙기데요..

돌아오는길에 헤미읍성에 들러 고기굽고 왔습니다.

정말 길게 느껴진 1박2일의 여행이었습니다.

재미도 있었구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애들 자라는 이야기를 적었던 ... 방장 2013.01.07 1117
58 휴가 ...(2002/7/27) 방장 2013.02.09 394
57 민준이는 아직 공부보다는 자건거 타기를 좋아하는데 (2002/7/15) 방장 2013.02.09 412
56 이넘이 누굴까요(2002/7/13) file 방장 2013.02.09 392
55 아빠와 놀면서 애보기..................(2002/7/4) 방장 2013.02.09 412
54 서울에서 친구가 내려와 어떨결에 몽산포 다녀왔습니다.(2002/7/7) 방장 2013.02.09 437
53 3일간 푹쉬고 출근하니 정말 적응 안되네요....(2002/7/2) 방장 2013.02.09 395
52 너무 부지런 해서 탈이죠....(2002/6/27) 방장 2013.02.09 382
51 똥싸개(2002/6/26) file 방장 2013.02.09 414
50 6월 16일 진영이 돌..... 방장 2013.02.09 382
» 초파일에 일박이일 여행기(2002/5/19) 방장 2013.02.09 342
48 에버랜드 야간개장(2002/5/1) 방장 2013.02.09 409
47 대화 이모 할머님 댁...(2002/4/28) 방장 2013.02.09 367
46 남양성모성지에서..(2002/4/21) 방장 2013.02.09 412
45 지난 일요일 호수공원에서(2002/4/13) 방장 2013.02.09 298
44 4월5일 식목일 서울대공원에서.... 방장 2013.02.09 381
43 탱탱볼(2002/4/3) 방장 2013.02.09 385
42 휴가(2002/3/19) 방장 2013.02.09 451
41 세상 좋아졌습네다.(2002/3/15) file 방장 2013.02.09 399
40 남대문에서 민준이와 민지의 오붓한 모습...(2002/3/14) file 방장 2013.02.09 338
39 새신을 신고 뛰어보자 펄쩍.....(2002/3/13) 방장 2013.02.09 381

XE Login